열린마당 - 효심가득재가복지센터                                                                    
효심가득재가복지센터

 

          
 뇌세포 괴사하는 초응급질환 '뇌경색'…전조증상은?

외부공고 / 공지사항 / 일반 / 효심가득 / 0매 / 문서함 : 000-0-089 / 2021.05.04 / 조회 : 4 

문서번호 :효심가득 외 2021-086
등록일시 : 2021.05.04 09:25:23
수정일시 : 2021.05.04 09:25:23
메일전송 : 0
받은사람 : 0
게시판담당 : -
담당관리자기관장
  
   
����������(9)
경로주소https://blog.naver.com/hslove8181-/222337014275

뇌졸중은 뇌혈관이 막히거나 터지는 질환을 통칭하며, 뇌혈관이 막히는 허혈성 뇌졸중(뇌경색)과 뇌혈관이 터지는 출혈성 뇌졸중(뇌출혈)으로 구분된다. 뇌졸중이 치명적인 이유는 영구적인 손상인 경우가 많아 심각한 후유증을 남기거나 생명을 위협하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

그 중 혈관이 막히는 뇌경색은 뇌출혈보다는 치료에 여유가 있다고 생각하지만, 뇌경색이야말로 촌각을 다투는 초응급질환이다. 뇌혈관이 막히면 시시각각 뇌세포가 죽어가기 때문에, 3시간 안에 혈전용해제를 투여하거나 시술에 들어가야 뇌세포 괴사를 막을 수 있다.

뇌경색의 가장 흔한 원인은 고혈압, 당뇨, 고지혈증 등으로 인해 혈관이 좁아지는 동맥경화증이다. 또 부정맥, 심부전 및 심근경색의 후유증으로 심장에서 발생한 혈전이 이동하다 뇌혈관을 막아 발생하는 경우도 있다.

 

뇌졸중의 대표적인 전조증상은 팔다리에 힘이 빠지거나 감각의 이상 안면마비 발음이상극심한 두통 어지럼증 등이 있다. 특히 고령이거나 고혈압, 당뇨, 고지혈증, 흡연, 음주, 과로, 수면부족 등의 위험요인을 가진 경우에는 전조증상을 항상 기억하고 증상이 나타날 경우 빠른 시간내에 병원을 찾아 검사 및 치료를 받아야 한다.

 

강동경희대학교병원 신경외과 신희섭 교수는 "뇌졸중은 전조증상이 없이 발생하는 경우가 더 많지만, 전조증상이 있는 예도 있다. 만약 초기 증상이 있다면 신속히 병원에서 진단과 적절한 치료를 받아야 뇌졸중의 악화를 막고, 후유증을 최소화할 수 있다"고 당부했다.

 

 

<출처>/ 코메디닷컴,이지원 기자 (ljw316@kormedi.com)

어르신들의 안정과 행복을 위해 노력하는

효심가득재가복지센터가 되겠습니다.

기타 문의 사항은

02-2604-8181로 언제든지 전화주세요.

  

별명아이디 비번

이금선

외부공고공지사항효심가득이금선기운 UP↑ 알고 먹으면 더 좋은 봄나물 8가지 99

외부공고공지사항효심가득이금선안 늙을 수 없으니 잘 늙자! 웰에이징을 위한 4대 식습관 99